네이버포스트 메뉴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유클릭, AI/ML 시장 확대 위한 업무 협약 체결

URL복사

(시사1 = 장현순 기자) 통합 ICT 인프라 솔루션 전문기업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엔비디아(NVIDIA) 기반의 AI 인프라 구축 전문 기업 유클릭과 국내 AI/ML(인공지능/머신러닝) 사업 저변 확대 및 경쟁력 확보를 위해 상호 협력을 강화한다고 23일 밝혔다.

AI 기술 발전이 5G 시대 엣지 컴퓨팅 기술과 시너지를 내면서 기업의 AI/ML 활용 범위가 빠르게 확대되고 있다. 이에 따라 엣지에서 데이터센터까지 AI 중심의 컴퓨팅 인프라와 소프트웨어 운영 플랫폼 전략 수립은 기업의 중요 과제로 떠올랐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과 유클릭은 최근 AI 컴퓨팅 플랫폼 혁신을 위한 공동 영업·마케팅·기술지원 서비스를 수행한다는 내용의 업무 협약서를 상호 교환하고, AI/ML 시장 선도를 위한 협력 강화에 합의했다.

양사는 엔비디아 엔터프라이즈용 GPU, 엔비디아 EGX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등과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의 고성능 데이터 분석 스케일아웃 스토리지 ‘HCSF’ 제품에 관한 공동 영업을 통해 HPC(고성능 컴퓨팅) 및 AI/ML 분석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고객에게 데이터 혁신을 제공한다. 또한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의 VM웨어 기반 HCI 및 클라우드 운영 기술력과 높은 역량을 바탕으로 VM웨어 탄주(Tanzu) 기반 엣지 컴퓨팅 시장 개척을 위해 양사 기술력과 영업력을 극대화할 전략이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AI 인프라를 더 편리하게 구축하고 AI/MLOps 환경에서 데이터 처리와 분석을 가속하며, 컴퓨팅 환경을 최적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전 산업에서 AI 기술이 접목되는 트렌드에 맞춰 인프라뿐만 아니라 데이터 레이크, 고성능 컴퓨팅 등을 위한 강력한 데이터 솔루션을 결합해 AI 플랫폼 구현을 선도하고 있다.

유클릭은 엔비디아의 국내 최상위 레벨 파트너사로 오랜 AI 데이터센터 구축 노하우를 바탕으로 엣지 컴퓨팅부터 대규모 GPU 서버 클러스터 구축과 운영을 위한 포괄적인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다. 금융, 제조, 서비스, 대학, 연구소 등 다양한 산업군 고객에게 AI 엣지 및 인프라 컨설팅·구축·운영 최적화를 위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