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與신현영 “전국민 재난지원금, ‘우리가 함께 이겨낸다’는 자부심”

URL복사

(시사1 = 윤여진 기자)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은 22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 때 “코로나19 감염병 재난은 우리 국민 모두가 함께 넘어서고 있는 위기입니다. 누구 한 명 예외가 없다”며 “바이러스는 남녀노소 물론이고 부자와 빈자도 가리지 않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신 원내대변인은 “지급 과정에서 누군가는 좌절감을, 그리고 누군가는 소외감을 느껴서는 안 된다”며 “우리가 함께 이겨내고 있다는 자부심으로 재난지원금이 지급되어야 한다”고 이같이 밝혔다.

 

신 원내대변인은 “어제 여야 대표 토론에서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긍정적으로 검토할 수 있음을 재차 확인했다”고도 했다.

 

신 원내대변인은 재차 “여야 협치의 힘으로 최선의 결론을 낼 수 있길 기대한다”고 했다.

 

신 원내대변인은 그러면서 “이와 같이 응급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추경을 하는 만큼 속도가 관건”이라며 “당정, 여야간 협의를 통해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도록 더불어민주당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