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제롬 파월 "디지털화폐 생기면 암호화폐 필요없어"

URL복사

 

(시사1 = 장현순 기자)암호화폐에 대한 부정적인 평가가 나오면서 향후 암호화폐가 사라질 수도 있다는 지적이다. 

 

제롬 파월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디지털달러 화폐가 생긴다면 암호화폐의 역할을 대체할 것이라고 밝혔다.

 

14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제롬 파월 의장은 이날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 청문회에 참석해 "미국의 디지털화폐가 생긴다면 스테이블코인도, 암호화폐도 필요 없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연준이 현재 검토 중인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 디지털 달러 발행과 관련한 광범위한 조사를 거쳐 오전  9월 초 CBDC에 대한 연구 보고서를 공개할 전망"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파월 의장은 암호화폐가 미국에서 주요 결제수단이 되기는 어려울 것이라며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다.

 

다만 CBDC 개발과 관련해서는 "미국이 기축통화 보유국이라는 점에서 서두르지 말고 올바로 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