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與 “인사청문회, 실력 검증의 자리가 돼야”

URL복사

(시사1 = 윤여진 기자)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은 4일 서면브리핑을 통해 “인사청문회는 정쟁의 자리가 아니라 실력 검증의 자리가 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신현영 원내대변인은 “대한민국의 민생을 일으켜 세울 수 있는 인물인지를 검증하는 장이 되어야한다”며 “언젠가부터, 인사청문회는 후보자를 두고 여야가 기싸움을 하는 곳으로 변질되어버렸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고 주장했다.

 

신 원내대변인은 “공직 후보자에 대한 윤리적 검증은 중요하나 우리 정치권이, 검증이라는 이름의 신상털기, 무작정 비방에만 몰두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돌아볼 필요가 있다”며 “공직자로서 올바른 철학을 가지고 제대로 실력 발휘를 할 수 있는지를 점검하는 청문회가 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