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현대오토에버, ‘스마트 모빌리티 공학 체험 교육’ 진행

URL복사

(시사1 = 유벼리 기자) 현대오토에버(대표이사 서정식)는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이사장 이훈규)과 함께 스마트 모빌리티 공학에 대한 흥미를 제고하고, IT 미래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스마트 모빌리티 공학 체험 교육’ 사회공헌 사업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올해 5년 차 사업인 스마트 모빌리티 공학 체험교육은 지난해까지 사회복지기관당 10명 지원하던 아동 수를 올해 최대 12명까지 지원하며, 중학교 1학년까지 모집 연령대도 확대한다. 또한 교육 커리큘럼에 자율주행 차량의 인포테인먼트적 요소를 강화해 미래인재 양성 교육환경 조성에 힘쓸 예정이다.

이 사업에 참여할 아동 및 지역아동센터는 현재 모집 중에 있으며, 아동들을 교육할 대학생 멘토단을 오는 29일까지 모집한다. 대학생 멘토단은 서울 및 수도권 소재 대학생이 그 대상이며, 휴학생도 지원할 수 있다. 신청 방법은 ‘스마트 모빌리티 공학 체험교육’ 공식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1차 서류심사와 2차 면접심사를 통과한 대학생 멘토단은 장학금과 현대오토에버 임직원 멘토링을 지원받을 수 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