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박지현 민주당 비대위원장 “부동산 문제로 국민 실망시킨 사람들 예비후보자 등록했다”

URL복사

(시사1 = 윤여진 기자) 박지현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은 8일 열린 제13차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동산 문제로 국민을 실망시킨 분들이 예비후보자로 등록했다”며 “대선 패배 책임을 지겠다고 물러난 당대표께서도 마찬가지로 후보자 등록을 했다”고 지적했다.

 

박지현 공동비대위원장은 “우리는 부동산 정책 실패로 정권을 넘겨주었다”며 “당 쇄신과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제 살을 도려내는 심정으로 대선 민심을 받드는 '민심공천', 온정주의에서 탈출하는 '개혁공천'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박 공동비대위원장은 “대안이 없다는 분도 있다”며 “과연 정말 후보가 없는 것인지, 아니면 꺼져가는 기득권을 지키려고 좋은 후보를 찾는 노력을 하지 않은 것인지 냉정히 자문해 봐야 한다”고 밝혔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