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與뉴미디어특별위원회 출범, ‘민주유튜버’ 연대 결성

URL복사

(시사1 = 윤여진 기자) ‘민주유튜버’ 연대 조직인 ‘뉴미디어특별위원회’가 25일 출범한다. 더불어민주당 대한민국대전환선대위 국민참여플랫폼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유튜버 앞으로, 뉴미디어 제대로’라는 슬로건으로 중앙당사 4층 대회의실에서 뉴미디어 출범식을 개최한다.

 

출범식에서는 평소 자발적으로 민주진보진영에서 활동해왔던 ‘정치타파TV’등 유튜브 채녈 운영자 20여명이 뉴미디어특별위원회 위원으로 위촉된다. 위원장은 진선미 국회의원이 위원장이 맡는다. 송영길 당대표는 내빈으로 참석한다.

 

출범식에서 특위 위원들은 이재명 후보의 뉴스를 현장에서 정확히 전달하고, 표현의 자유를 통한 유권자의 알 권리 보장에 힘쓸 것을 다짐할 예정이다.

 

이들은 또 전문 정치방송인으로서 정확한 ‘사실’에 기반한 방송을 하며, 준 공인으로서 품위를 지킨다는 내용의 윤리강령을 채택하고 서명한다.

 

송영길 대표는 “평소 유튜브 방송에서만 접했던 크리에이터들을 만나게 되어 굉장히 반갑다”고 말한 뒤 “오늘 민주유튜버들의 연대는 이재명 후보의 진면목을 국민들께 알리는 데 소중한 자산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진선미 위원장은 “민주유투버들이 자발적으로 나서 연대해주신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면서 “정치 현장에서 민심을 생생히 전달하고 이재명 후보의 진정성을 알리는 데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