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안랩, 의료 AI 스타트업에 보안 특화 클라우드 관리 서비스 ‘안랩 클라우드’ 제공

URL복사

(시사1 = 장현순 기자) 안랩(대표 강석균)은 의료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에어스메디컬(대표 이진구)과 보안 특화 클라우드 관리 서비스 ‘안랩 클라우드(AhnLab Cloud)’ 제공 계약을 맺고, 이 가운데 하나로 클라우드 정보보호 컨설팅을 완료했다고 29일 밝혔다.

안랩은 이번 컨설팅에서 에어스메디컬이 사용하고 있는 AWS (Amazon Web Service, 아마존 웹 서비스) 클라우드 보안 운영 현황을 분석해 △클라우드 운영 시 보안 설정 진단 △의료·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맞춤형 클라우드 컴플라이언스 검토 및 분석 △아마존 EKS (Elastic Kubernetes Service)보안 설정 강화 등을 수행했다.

에어스메디컬은 안랩의 이번 컨설팅으로 AWS 클라우드 운영에 대한 보안성을 높이는 한편, ‘전자 의무 기록 표준화’ 등 의료 및 헬스케어 기업의 컴플라이언스(규제준수)에 부합하는 보안 인프라를 구성하게 됐다.

에어스메디컬 이진구 대표는 “이번 컨설팅으로 의료 서비스 분야 클라우드 규제 준수와 보안 강화를 원스톱으로 빠르게 해결할 수 있었다”며 “이번 컨설팅 이후 안랩 클라우드 원격 보안 관제 서비스도 도입해 고객이 더 안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랩 서비스 사업 부문 김형준 상무는 “의료 및 헬스케어 산업 분야는 환자 정보 등 민감 정보를 다루므로 보안이 무엇보다 중요한 분야”라며 “클라우드를 활용하고 있는 다양한 의료 및 헬스케어 기업이 보안이 빌트인된 안랩 클라우드로 고민을 덜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