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與윤호중 “변화와 혁신이란 여망 앞에 당 구성원 모두가 나섰다”

URL복사

(시사1 = 윤여진 기자)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5일 “‘변화와 혁신’이라는 국민적 여망 앞에 저희 당 구성원 모두가 나섰다”고 밝혔다.

 

윤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 때 “어제 당 사무총장, 정책위의장을 비롯한 주요 당직자들이 일괄 사퇴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 원내대표는 “‘이대로는 안 된다’는 위기감 속에 자기성찰과 헌신이 이어지고 있다”며 “국민적 기대를 조금이라도 더 담아내기 위한 모두가 노력하고 있는 것에 대해 경의를 표한다”고도 했다.

 

윤 원내대표는 재차 “대한민국 대전환, 이재명은 한다”며 “이 후보가 국민께 전하려는 진심을 담아 당의 모든 변화와 혁신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윤 원내대표는 또 “어제 이 후보와 함께 민생‧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를 열었다. 당 소속 상임위원장과 간사단이 한데 모여 민생개혁 입법 현황을 공유하고, 정기국회 중점 처리 법안을 점검했다”고 했다.

 

윤 원내대표는 “시작에 앞서 이 후보는 반성과 성찰, 변화에 대한 다짐으로 국민께 사죄의 절을 올렸다. 책임지고 민생, 미래도약, 부동산 등 주요 입법 과제에서 성과를 내도록 하겠다”고 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