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페트병으로 친환경 의류를 생산한다

URL복사

비와이엔블랙야크 은평구와 업무협약체결

 

(시사1 = 장현순 기자) 서울에서 수거된 투명 페트병의 재활용 활성화 사업 확대를 위해 블랙야크가 은평구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블랙야크는 서울 은평구에서 수거된 투명 페트병을 재활용한 ‘K-rPET(케이-알피이티) 재생섬유’로 친환경 의류 및 용품을 생산한다.

 

은평구는 주민들의 재활용품 분리 배출을 돕는 ‘은평그린모아모아’ 자원순환체계 구축 사업 통해 수거된 재활용품 중 고품질 투명 페트병을 선별해 블랙야크에 제공하고, 이 페트병으로 재탄생한 친환경 제품을 우선 구매한다.

 

한편, 블랙야크는 기존의 재생 폴리에스터 패션 상품이 수입 페트병 원료에 의존하고 있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정부, 지자체, 기업들과 협력해 국내 폐페트병 재활용에 앞장서고 있다.

 

지난해에는 ‘K-rPET(케이-알피이티) 재생섬유’를 활용한 티셔츠를 국내 최초로 출시하고, 올해는 자켓, 팬츠 등 다양한 제품 군으로 점차 확대해갈 계획이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