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LG유플러스, 월 3만7천500원 최저가 요금제' 출시

URL복사

가격 기존 대비 30% 이상 낮춰

 

LG유플러스가 업계 최저가 5G 요금제를 선보였다. 신년 초부터 중저가 요금, 신규 결합 상품 등으로 5G 요금 경쟁의 포문을 열기도 했었다.

 

LG유플러스는 자사의 온라인 전용 서비스 '5G 다이렉트 요금제'에 중저가 요금 2종을 27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고객들은 5G 시장 최저가인 월 3만7천500원에 5G 데이터는 시장 대비 33% 많은 12GB를 약정 없이 쓸 수 있게 된다.

 

특히 '5G 다이렉트 요금제'는 LG유플러스의 온라인 직영몰 유샵(U+Shop)에서 가입할 수 있는 온라인 전용 요금제다. 결합·약정 조건 등을 원하지 않는 고객들을 위해 요금제의 부가 서비스를 걷어내고, 가격은 기존 대비 30% 이상 낮춘 것이 특징이다.

 

이번에 출시한 상품은 '5G 다이렉트 37.5'로 월 3만7천500원(VAT 포함)에 5G 데이터 12GB(소진 시 1Mbps 속도)를 제공한다.

 

또 '5G 다이렉트 51'은 월 5만1천 원(VAT 포함)에 5G 데이터 150GB(소진 시 5Mbps 속도)를 포함하고, 테더링 데이터 10GB를 추가로 서비스한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2월 업계 최초로 온라인 전용 '다이렉트 요금제'를 출시한 바 있다. 다이렉트 요금제는 온라인 전용이라는 특성에 알맞게 비대면 제휴 혜택도 함께 제공한다.

 

당시 신설된 '5G 다이렉트 65'는 월 6만5천 원에 5G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제공한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전보다 23.5% 저렴한 가격으로 5G 무제한 요금제를 쓸 수 있게 됐다.

 

고객들은 가입 요금제에 따라 G마켓, 옥션, 마켓컬리, 카카오T, 요기요, GS25, GS프레시 등에서 사용 가능한 할인쿠폰을 매월 최대 3천 원씩 지급받는다.

 

할인쿠폰 제공금액은 요금제에 따라 달라진다. '5G 다이렉트 37.5' 가입 시 매월 1천 원, '5G 다이렉트 51'을 이용할 시에는 달마다 1천500원을 쓸 수 있다.

 

지난해 2월 출시한 '5G 다이렉트 65' 고객은 매월 3천 원의 쿠폰을 받고, 온라인 제휴 쿠폰은 문자를 통해 2년간 월 1회씩 제공된다. 제공된 쿠폰은 유효기간이 30일이며, 타인에게 양도할 수 있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컨슈머사업혁신그룹장(상무)은 "지난해 선제적으로 선보였던 온라인 전용 요금제가 시장을 태핑(tapping, 사전 수요조사) 하는 수준이었다면 이번 요금제 신설은 비대면 시장 공략을 본격화하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 고객들에게 온·오프라인에서 총 13종의 5G 요금제를 제공할 수 있게 됐으며 앞으로도 서비스를 다양화시켜 고객들의 5G 선택권이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