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신세계백화점 본점 앞 분수대가 크리스마스 트리로

URL복사

 

(시사1 = 장현순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두운 밤 거리는 조용하지만 서울 신세계백백점 본점 앞 분수대가 화려한 조명으로 단장했다. 크리스마스트리로 바뀐 명동 신세계백화점 앞이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