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브자리, 사랑의 이불 1000채 기부

URL복사

토탈슬립케어 브랜드 이브자리가 25일 서울 동작구 대방종합사회복지관에서 사랑의 이불 전달식을 갖고 차렵이불 1000채를 기부했다.

 

이브자리가 기부한 물품은 코로나19 장기화와 동절기가 겹치며 트윈데믹(코로나19와 겨울철 호흡기 질환이 동시 유행) 우려가 높은 에너지 취약 계층을 위해 쓰인다. 겨울철 난방비 부담이 큰 동작구 지역 내 홀몸노인, 조손 가정, 기초생활수급자와 전국 사회복지관 등이 대상이다.

 

사랑의 이불 전달식은 이브자리 사회공헌 프로그램 이브천사 캠페인의 하나로 2009년부터 12년째 지속 이어오고 있는 연례행사다. 올해까지 이브자리가 지역사회에 후원한 침구는 누적 2만1000여채(약 31억원 상당)에 이른다.

 

이 밖에도 이브자리는 이브천사 활동으로 다문화 가정 및 결연아동, 지역 홈스쿨 등에 구호 물품을 제공하고 정기적인 자원봉사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이날 사랑의 이불 전달 행사는 참석자 전원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는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면서 진행됐다.

(시사1 = 장현순 기자)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