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신한금투, 소비자보호 강화 위한 소비자 자문단 신설

URL복사

신한금융투자가 18일 “‘고객 중심 경영’을 실천하기 위한 소비자보호 강화방안의 하나로 소비자 자문기구 ‘S-프렌즈’를 신설했다”고 밝혔다

 

‘S-프렌즈’는 투자상품 외부전문가 자문단과 일반고객 자문단으로 구성돼 다양한 시각으로 자문을 하게 된다.

 

외부전문가 자문단은 법률, 회계, 부동산, 리스크 등 분야별 전문가 6인으로 구성되며 상품 출시 전 외부의 시각으로 리스크 요인을 검증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일반고객 자문단은 공모를 통해 주부, 고령자, 회사원, 대학생 등 다양성에 초점을 맞춰 10인으로 구성됐으며, 고객 관점의 생생한 의견을 적극 수렴하여 상품과 서비스 업무 개선에 반영할 예정이다.

 

2020년 신한금융투자는 조직, 제도, 기업문화의 근본적 체질을 고객 중심으로 바꾸기 위해 힘쓰고 있다.

 

상품의 선정·판매·사후관리에 이르는 모든 절차를 소비자보호에 초점을 두고 상품심사 및 리스크 관리 기능을 소비자보호본부로 일원화했다.

 

한편 신설된 ‘S-프렌즈’도 소비자보호본부의 고객 중심 정책의 하나다.

(시사1 = 장현순 기자)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