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연등회’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에 등재

URL복사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문화 축제로 자리매김

 

‘연등회’가 유네스코 무형유산위원회 평가에서 등재권고에 판정됐다. 최종 등재여부는 오는 12월에 열리는 유네스코 무형유산보호 정부간위원회의 검토를 통해 최종 등재 결정에 반영된다.

 

현재 한국은 20종목의 인류무형문화유산을 보유하고 있으며, ‘연등회’가 최종 등재가 되면 총 21종목의 인류무형문화유산을 보유하게 된다.

 

‘연등회’는 부처님오신날을 기념하기 위한 종교행사로 시작되었으나 현재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봄철 대표적인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연등회는 대나무, 한지 등을 이용하여 전통을 고수한 다양한 모양의 등을 제작해 사찰과 거리를 장식하고 연등행렬을 개최한데서 비롯됐다.

(시사1 = 민경범 기자)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