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6선’ 박병석, 제21대 전반기 국회의장 사실상 확정

 

‘6선’ 박병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제21대 전반기 국회의장직에 사실상 확정됐다. ‘5선’ 김진표 민주당 의원이 ‘국회의장직 불출마’를 선언하면서다.

 

김 의원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 한 달 동안 많은 고민 끝에 이번에는 국회의장 후보 등록을 하지 않고, 우리 당을 믿어주신 국민 뜻을 받들어 경제위기 극복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는 역할에 전념하겠다”고 말했다.

 

김 의원의 불출마 선언으로 6선의 박 의원이 경선 없이 사실상 21대 첫 국회의장으로 추대될 것이란 게 정계 중론이다.

 

아울러 김 의원이 지난 19일 박 의원과 회동을 하면서 후보 단일화를 통한 추대 쪽으로 의견을 정한 것이라는 전망이다.

 

한편 민주당 몫 국회부의장 경선 구도도 이날 윤곽이 드러날 예정이다.

(시사1 = 윤여진 기자)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