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시흥시, '2020년 공연장 대관료' 최대 90%까지 지원

URL복사

4월 20일부터 24일까지 희망하는 예술인단체 신청 받아

 

 

시흥시가 예술인의 공연·전시 예술 활성화 및 창작 의욕 고취를 위한 '공연장 대관료 지원' 사업을 시작한다.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관내뿐만 아니라 도내 공연·전시장, 문예회관 대관료를 최대 90%까지 지원하기로 했다"며 "다음달 20∼24일까지 희망하는 예술인·단체의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으로는 공연·전시회 등을 계획 중인 관내 전문 예술법인(문화예술진흥법상), 일반 예술단체, 예술인 등이며, 최종 대상자로 선정되면 도내 공연·전시장과 문예회관 대관료의 9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또 시는 "이 사업을 위해 도·시비 500만원을 배정하고 사업계획의 적절성, 지역문화 발전 기여도, 최근 3년간 공연 실적 등을 심사해 대상자를 선정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신청 희망자는 먼저 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통해 자세한 내용을 확인하고 시흥시청 4층 문화예술과로 방문 접수 또는 우편(마감일 도착분)으로 제출하면 된다.

 

한편 시 관계자는 "이번 대관료 지원 사업이 공연, 전시 등을 계획하고 있는 단체 및 예술인의 부담을 완화해 시흥시 공연예술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